광고
광고
광고
HOME > Today전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날씨] 아침 기온 영하권… 올가을 가장 쌀쌀
 
조판철 기자 기사입력  2020/11/23 [09:22]
 

 

전북 대부분 지역이 대체로 맑겠으며, 서해안에서는 구름이 많고 밤새 기온이 가파르게 떨어지면서 오늘( 23일) 은 아침 기온이 어제(22일)보다 10도 이상 크게 떨어지저 영하권 내려가 낮동안에도 찬바람이 불면서 쌀쌀하겠다.

 

전라서해안과 제주도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제주도산지 눈 날림)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고 밤사이 지표면 냉각이 더해지면서 기온이 크게 떨어지겠다.


오늘(23일) 낮 최고기온은 5~14도가 되겠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의 단계를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m~2.0m로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날 서해안, 제주도서쪽해안을 비롯한 곳곳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며 “비나 눈이 내리는 곳은 가시거리가 짧을 수 있어 교통안전에 각별히 주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특히, 너울 발생 시 1.5m 내외의 물결에서도 해안가 인명사고가 발생할 수 있으니, 해안가 접근을 가급적 자제하고 건강관리와 산업, 시설물 등의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1/23 [09:22]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