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산예술의전당에서 록 뮤지컬 "지하철 1호선" 공연
 
조판철 기자 기사입력  2020/07/31 [11:43]
 


지난 26년간 4,000여회를 공연하며 우리나라 레전드 창작뮤지컬인 「지하철 1호선」을 군산에서 직접 볼 수 있게됐다.

 

군산예술의전당이 한국 공연계의 전설로 꼽히는 록 뮤지컬「지하철 1호선」을 오는 8월 15일 3시와 7시 대공연장 무대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록 뮤지컬 「지하철 1호선」은 독일의 동명 뮤지컬이 원작으로 극단 학전 대표 김민기가 한국 정서에 맞게 번안하고 각색한 작품으로 주요 스토리는 연변처녀 선녀의 눈을 통해 실직가장, 가출소녀, 자해공갈범, 잡상인 등 우리 주변에서 만날 수 있는 인물을 통해 20세기 말 다양한 사람들을 통해 IMF 시절 한국사회의 모습을 풍자와 해학으로 담아낸 작품이다.

 

지난 1994년 초연 이후 4000여회 공연되며 70만명이 넘는 관객동원을 통해 탄탄한 작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은 작품으로 한국 뮤지컬 최초 라이브 밴드 도입, 11명의 배우가 97개의 역할을 연기하는 1인 다역 연기, 전동 계단식 무대 등 다양한 볼거리를 통해 관객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기타, 베이스기타, 건반, 아코디언, 퍼커션, 바이올린으로 구성된 5인조 밴드가 정재일 음악감독이 새로 편곡한 음악을 라이브로 선보이며 극의 생동감을 불어 넣어 줄 예정이다.

김홍규 예술의전당관리과장은 "90년대 힘들었던 생활 속에서 희망을 잃지 않은 작품 속 등장인물들을 통해 관객들에게 힐링과 용기를 줄 수 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7/31 [11:43]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